편집 : 2019.8.16 금 23:43
인기검색어 : 콜로라도, 한인,
> 뉴스 > 연예ㆍ스포츠 > 연예
     
개리, 결혼과 잠수
대중 관심 부담스럽나
2017년 05월 04일 (목) 07:18:19 weeklyfocus weeklyfocus@focuscolorado.net
          결혼생활이 너무 행복한 것일까. 팬들의 반응이 부담스러운 탓일까. 래퍼 개리가 자취를 감췄다. 지난 4월 30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선 개리의 결혼 소식을 들은 멤버들의 반응이 나왔다. 멤버들은 “개리형은 결혼했지만, 개리는 번호를 바꿨지만, 우린 몰랐지만, 9012(9명은 영원히 하나)” “강개리 번호 바꿨어” “개리야, 어디에 있는 거니” 등이라고 장난을 치며 개리의 비밀결혼을 애둘러 축하했다. 앞서 ‘런닝맨’ 멤버들은 말레이시아에서 열린 팬미팅에서도 개리의 결혼을 언급했다. 송지효는 “개리 오빠가 결혼한 걸 멤버들 다 기사로 봤다. 좀 섭섭한 것도 없지 않아 있다”고 고백했다. 이 같은 소식이 전해지자 개리의 SNS에는 ‘런닝맨’ 팬들의 찾아가 해명을 요구했다. 끈끈했던 멤버들과도 연락을 끊고 결혼생활을 즐기고 있는 개리에 대한 섭섭함이었다. 하지만 개리에겐 지나친 관심이 부담스러웠을 터. 개리는 SNS 글을 모두 삭제한 채 깊이 숨어버렸다. 이에 개리를 잘 아는 지인 역시 OSEN에 “개리와 연락이 잘 닿지 않는다. 아마 대중의 관심이 부담스러웠던 것 같다”고 토로했다. 개리는 ‘런닝맨’ 원년멤버로 7년간 출연하면서 글로벌 팬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아왔다. 이에 하차한지 벌써 약 7개월이 됐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시청자들은 그를 애타게 그리워하는 중이다. 그렇다고 개리가 마냥 ‘런닝맨’을 냉정히 떠난 것은 아니다. 그는 하차한 뒤에도 ‘런닝맨’에 출연하는 것은 물론 팬미팅 자리에도 함께 나선 바 있다. 다만 글로벌 팬들의 지속된 사랑은 개리에겐 무거운 짐으로 작용한 듯했다. 개리는 지난 4월 자신의 SNS에 “사랑하는 사람과 백년가약을 맺었다”며 깜짝 결혼소식을 발표한 뒤 사라져버렸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런닝맨’은 팬들의 관심에 보답하고자 ‘7012’(7명은 영원히 하나)라는 환상만큼은 꾸준히 지켜왔다. 지난 4월 30일 방송분도 마찬가지. 그러나 개리는 “어디에 있냐”는 멤버들의 말에 SNS 게시물들까지 삭제해버렸다. 개리가 언제까지 모습을 드러내지 않을지 기약이 없는 가운데, 팬들의 아쉬움과 그리움은 당분간 계속될 전망이다.

“이걸 패버려?”
송대관, 타가수 매니저에 욕설 듣고 입원

          트로트 가수 송대관이 타가수 매니저 폭언을 듣고 충격으로 입원했다. 1일 방송된 SBS ‘모닝와이드’에서는 송대관이 병원에 입원했다는 소식을 전해졌다. 방송에 따르면 송대관은 지난 4월 24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S 별관에서 이뤄진 KBS1 ‘가요무대’에 참석했다 욕설을 들었다, 송대관은 녹화를 마치고 나오는 길에 유명 여가수 매니저에게 난데없는 욕설을 들었다고. 송대관에게 욕설을 퍼부은 매니저는 그가 자신의 인사를 제대로 받지 않았다는 이유로 폭언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송대관은 이날 방송을 통해 “’왜 이렇게 인사를 똑바로 안 받아?’라고 했다. ‘이걸 패버리고 며칠 살다 나와’라는 등 안하무인이었다”며 “현장에서 제가 당한 수모는 말할 수 없다”고 말했다. 이어 송대관은 “맞잡고 싸우지 못하고 무서워 도망 나온 신세가 됐는데, 밖으로 나와 돌아가면서 너무 가슴이 복받쳤다”고 설명했다. 한편 욕설을 한 상대는 한 후배 트로트 여가수 매니저 홍모 씨로 알려졌다.

리차드막스, 내한 전격 취소

          리차드 막스의 내한이 전격 취소됐다. 리차드 막스의 내한 공연을 담당한 코리아아트 컴퍼니 측은 4월 30일 “오는 5월 2일로 예정됐던 리차드 막스 기자회견이 취소됐다”고 밝혔다. 당초 리차드 막스는 오는 6월 공연을 위해 5월 1일부터 3일까지 홍보차 내한하려 했다. 관계자는 “사유는 국내 한반도 정세와 군사적 긴장감으로 인한 미국 소속사의 판단이다”며 “오늘(30일) 오전 어렵게 최종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이어 “리차드막스 역시 이번 방문을 위해 많은 준비를 해왔고 한국 팬들을 만나고 싶었으나 아쉽고, 빠른 시간 내에 다시 방문하겠다는 말을 전해왔다”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오는 5월 2일 예정됐던 JTBC ‘비정상회담’ 녹화도 취소됐다.
weeklyfocus의 다른기사 보기  
ⓒ 주간포커스(http://www.focuscolor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11000 E. Yale Ave. # 201 Aurora, Co 80014 | Tel 303-751-2567 | Fax 303-751-2564 | 발행처US ANP Media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현주
Copyright 2009 주간포커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eklyfocu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