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0.3.29 일 01:34
인기검색어 : 콜로라도, 한인,
> 뉴스 > 월드뉴스
     
독일 부호 가문, 선조의 나치협력 인정 … 거액 기부
2019년 03월 28일 (목) 05:53:13 weeklyfocus weeklyfocus@focuscolorado.net
      독일 최대 부호 가문 중 하나인 라이만 가문이 2차 세계대전 중 나치에 협력했다는 점을 인정하고 자선단체에 1천만 유로(약 128억 원)를 기부하기로 했다. 라이만 가문의 대변인인 페터 하르프는 24일 일요지 빌트암존탁에 이 같은 계획을 밝혔다. 라이만 가문은 당시 전쟁 중 선조들이 강제 노동자를 통해 나치를 지원했다는 사실을 인정했다. 하르프는 라이먼 가문의 주요 인사로 1954년 숨진 알베르트 라이먼과 1984년 사망한 그의 아들이 “유죄”라고 말했다. 라이먼 가문의 투자회사 JAB홀딩은 커피머신 제조사 등 식음료 분야에서 유명 브랜드들을 소유하고 있다.닥터 페퍼와 크리스피 크림, 파네라 브레드, 피츠 커피 등이 JAB홀딩이 소유한 브랜드다.

       가문의 자산은 330억 유로(42조3천억 원)로 추산된다. 독일에서 두 번째로 자산이 많은 가문이다. 라이언 가문은 2000년대에 선조들의 나치 협력 여부를 조사하기 시작했고, 2014년에는 역사학자에게 조사를 의뢰했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2차 세계대전 당시 라이언 가문의 회사는 1941년부터 군수품을 생산하기 시작했다. 특히 1943년부터 175명의 강제노동자를 동원했다. 더구나 이들에게 임금을 지급하지 않는 데다 잔인하게 다뤘다. 하르프는 “우리가 현재 할 수 있는 것에 대해 논의해왔다”면서 “적절한 기관에 기부할 것”이라고 말했다.
weeklyfocus의 다른기사 보기  
ⓒ 주간포커스(http://www.focuscolor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11000 E. Yale Ave. # 201 Aurora, Co 80014 | Tel 303-751-2567 | Fax 303-751-2564 | 발행처US ANP Media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현주
Copyright 2009 주간포커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eklyfocu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