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7.16 화 01:41
인기검색어 : 콜로라도, 한인,
> 뉴스 > 연예ㆍ스포츠 > 연예
     
신해철 생전 목소리 듣는다 … 30주년 앨범 발매
2019년 05월 09일 (목) 05:00:29 weeklyfocus weeklyfocus@focuscolorado.net
     ‘마왕’ 신해철 데뷔 30주년 기념 앨범 ‘고스트 터치 파트 2’(Ghost Touch pt.2)가 고인의 생일인 오는 6일 음원사이트에 공개된다. 5일 신해철 저작권 관리를 위해 유족이 설립한 넥스트유나이티드에 따르면 이번 앨범은 지난해 12월 24일 신해철 30주년 기념일에 발표한 ‘고스트 터치’에 이은 앨범이다. 앨범 제목이 ‘고스트 터치’인 것은 ‘미디(Midi·Musical Instrument Digital Interface) 음악 1세대’인 신해철이 생전 미디 프로그램 작업 때 남긴 데이터를 그대로 사용해 고인의‘손길’이 담겼다는 의미로 붙였다. 이번 발표곡들도 노래와 연주 모두 이전에 공개된 적 없는 음원 데이터를 바탕으로 새로 제작했다. 신해철이 사용하던 컴퓨터 작업 파일 속에서 찾아낸 목소리 데이터와 정식 녹음을 앞두고 부른 가이드 보컬이 주로 쓰였다.

      또 영국에서 찾아낸 1997~1998년 녹음 곡들의 원본 릴 테이프 복원 데이터, 라이브 공연 기록용 보컬 음원을 통해 생생한 숨소리를 담아냈다. 신해철이 런던에서 앨범 작업을 할 때 함께한 프로듀서는 20년 넘게 릴 테이프를 보관하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복원된 보컬에 맞춰 연주도 새로 녹음했다. 김영석, 이수용, 데빈 등 신해철이 이끌던 넥스트 멤버들과 미스터 빅의 기타리스트 폴 길버트, 그래미상에 7회 노미네이트된 편곡자 크리스 월든, 래퍼 김진표 등이 참여했다. 이번 앨범 제작에는 게임회사 펄 어비스가 공동 제작사로 참여했다. 펄 어비스는 앨범의 핵심인 음성 복원, 거친 원본의 노이즈 제거 기술 등을 지원했다.

      신해철은 1988년 대학가요제에서 밴드 ‘무한궤도’로 출연해‘그대에게’로 대상을 거머쥐며 데뷔했다. 이후 그는 1990년 1집을 내고 솔로 가수로 나서 ‘슬픈 표정 하지 말아요’, ‘내 마음 깊은 곳의 너’ 등을 히트시키며 청춘스타로 떠올랐으며, 자신의 뿌리인 밴드로 회귀해 넥스트를 결성하고 1992년 ‘인형의 기사’와 ‘도시인’ 등의 명곡이 담긴 1집을 시작으로 음악 실험을 이어나갔다.  그러나 그는 2014년 10월 27일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났다. 장 협착 수술을 받은 지 며칠 만에 심정지로 입원했으나, 저산소 허혈성 뇌 손상으로 끝내 팬들 곁을 떠났다.
weeklyfocus의 다른기사 보기  
ⓒ 주간포커스(http://www.focuscolor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11000 E. Yale Ave. # 201 Aurora, Co 80014 | Tel 303-751-2567 | Fax 303-751-2564 | 발행처US ANP Media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현주
Copyright 2009 주간포커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eklyfocu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