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12.14 토 01:32
인기검색어 : 콜로라도, 한인,
> 뉴스 > 생활ㆍ상식 > 지식
     
심리 / 무의식 심리 테스트.
2012년 03월 15일 (목) 16:11:27 weeklyfocus weeklyfocus@focuscolorado.net

당신은 지금 사자, 말, 양, 원숭이, 소와 함께 사막을 걷고 있습니다.
너무 힘이 들어서 이 동물들을 한 마리씩 버려야 합니다.
어떤 동물부터 버리시겠습니까?
1. 사자
2. 말
3. 양
4. 원숭이
5. 소

당신이 힘이 들 때 버리게 되는 순서랍니다.
1. 사자 - 자존심
2. 말 - 가족
3. 양 - 사랑
4. 원숭이 - 친구
5. 소 - 직업

무의식 심리 테스트
Q1. 사막을 건너가는 데 필요한 신발의 개수는?
Q2. 코코아를 마시려고 찬장 안을 들여다 보았다. 컵의 개수는?
Q3. 아기가 울고 초인종이 울리고 물이 펄펄 끊는다. 어느 순서로 일을 처리할까?
Q4. 폐가가 있다 문은 열려있나? 닫혀있나?
Q5. 비행기를 처음 탔다 이륙시 당신의 느낌은?
Q6. 집을 짓기 위한 설계작업중에 거실 벽의 높이는 높게잡을까? 낮게 잡을까?
Q7. 저승사자가 나타나 데려가기 전 하루의 시간을 주겠으니 하고 싶은 걸 맘껏 하란다
   당신은 무엇을 하겠는가?

Q1. 신발은 결혼 전 사귄 사람 수
Q2. 커피잔은 베스트 프렌드 수
Q3. 이성을 볼 때 가장 중시하는 부분이다. 아기는 인간성, 초인종은 외모, 물은 재산,
Q4. 폐가의 문은 자신의 마음의 문을 말한다.
Q5. 비행기를 이륙할 때의 느낌은 자신의 첫키스의 느낌이다.
Q6. 거실의 높이는 당신의 자존심의 높이.
 Q7. 지금 당신이 가장 하고 싶은 일이다.

고쳐야할 나의 성격

당신에게 딱 한 번 타임머신을 탈 기회가 생겼다면 당신은 다음 중 어디로 가겠습니까?
1. 과거의 자신을 만나러 간다
2. 공룡이나 건축물 등 지금 볼 수 없는 것들을 보러 간다.
3. 역사상 유명인들을 만나러 간다.
4. 미래의 세계를 보러 간다.
 
1. 당신은 실패를 언제까지나 끙끙거리며 고민하는 타입으로 나쁘게 말하면 쿨하지 못한 성격입니다. 되돌릴 수 없는 일로 걱정하기보다는 앞으로 그런 실수를 다시 범하지 않도록예방하고 준비하는 일이 더 중요하지 않을까요?
2. 당신은 호기심이 굉장히 많은 사람입니다. 게다가 다른 것으로부터 영향받기도 쉬운 타입이라 자신의 판단보다는 주변 분위기에 휩쓸려 낭패를 보기 쉬운 사람입니다.
3. 당신은 이상이 높은 사람입니다. 언제나 꿈꾸는 듯한 마음을 갖고 있기 때문에 객관적으로 사물을 판단할 수 없습니다.
4. 당신은 생각이 약간은 얕은 타입입니다. 심각하거나 곰곰히 생각하는 것과 입장을 바꿔서 생각하는 것이 힘든 성격입니다.

혈액형별 인기순위

1위
B형은 뭐든 귀찮다고한다. 그런데 얼굴도 괜찮은 편이며 옷도 깔끔하면서 멋있게 입는다.거의 귀찮아하지만 인기가 많아 킹카가 될가능성 94%
2위
AB형은 일단 좀 참는 타입이다. 하지만 좀 바보영향이있다. 말문이막히면 아무말이나 하듯이 바보영향이있기는 하지만 인내력 때문에 인기순위 87%
3위
A형은 배려심이 많고 또 짜증을 부리거나 하지 않을 뿐 아니라 짜증을 잘 참아주기도 한다. 소심하고 귀가 얇은 것이 흠이긴 하지만 끼가 많아 연예인이 될 가능성도 높다. 81%
4위
O형은 말버릇만 고치면 2위다. O형 전채가 말버릇이 안 좋은 것은 아니라는 것을 염두하자.  보통 얼굴,공부실력,패션을 갖췄지만 말버릇때문에 4위에 머무는 경우. 77%

weeklyfocus의 다른기사 보기  
ⓒ 주간포커스(http://www.focuscolor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11000 E. Yale Ave. # 201 Aurora, Co 80014 | Tel 303-751-2567 | Fax 303-751-2564 | 발행처US ANP Media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현주
Copyright 2009 주간포커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eklyfocu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