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6.14 금 10:57
인기검색어 : 콜로라도, 한인,
> 뉴스 > 콜로라도 > 포커스 칼럼 | 영어 칼럼
     
<영어 습득의 길>
5. 가장 쉽고 빠르게 유창해지는 방법 4
2015년 09월 24일 (목) 11:08:00 weeklyfocus weeklyfocus@focuscolorado.net

◆유창한 영어습득의 5가지 필수 조건
첫째 조건은 반드시‘가깝고 친한 사람들’의 말을 공략해야 한다는 것이다. 둘째 조건은 반드시 충분한 영어를 공략해야 한다는 것이다. 세째 조건은 반드시 유창한 영어를 공략해야 한다는 것이다. 

    네째 조건은 반드시 혀끝에 영어를 붙여야 한다는 것이다. 아무리 실용적 영어를 충분히 유창하게 갈고 닦았다고 해도 결론적으로 학습자가 갖고 있지 않은 영어는 학습자의 것이 아니다. 써먹을 수 없다. 학습자가 혀끝에 붙여서 갖고 있지 않은 영어는 입으로 나오지 않기 때문이다. 잠시 혀끝에 붙었다가 사라진 영어는 내 것이 아니다. 잠꼬대나 무의식 중에라도 튀어나올 수 있는 수준으로 혀끝에 매달아 놓는 수고를 반드시 해야만 한다는 것이다. 영어가 혀끝에서 간질간질 해지도록, 영어가 입안에 풀풀 넘치도록, 눈으로 보는 것마다 영어가 튀어나오려고 할 정도로, 남들이 하는 말을 들을 때도 그 말이 영어로 튀어나오려고 할 정도로, 그렇게 혀끝에 붙여 놓아야만 드디어 성공적으로 유창한 영어를 습득할 수 있게 된다. 영어가 습득되기 전에는 학습자의 혀끝에 붙여놓지 않은 영어는 입밖으로 나오지 않는다. 사라지기 직전 수준으로 혀끝에 반토막 쯤 간신히 걸려있는 영어는 입으로 나오기까지 천 년의 시간이 걸린다. 그 말이 입으로 나올 때 쯤에는 이미 모든 사람들은 자리를 뜨고 없다. 어쩌다 오백만에 입으로 나왔다 해도 설익은 채 깨지고 쭈그러져서 나온 영어도 고생하고, 말하는 사람도 고생하고, 듣는 사람도 고생한다. 영어를 혀끝에 보관하는 방법은 학습자별로 다를 수 있다. 반복적인 연습을 통하여 자연스럽게 입에 붙도록 하는 방법도 있다. 반복적인 연습과 적극적인 암기 노력을 활용하는 방법도 있다. 이 점에 있어서는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말고 어떠한 방법을 동원해서라도 반드시 혀끝에 붙여서 갖고 있어야만 된다.

    다섯째 조건은 반드시 다년간 부단히 몰입하라는 것이다. 영어표현은 30일이나 몇 개월의 짧은 기간 동안 여러 번 연습하여 말문을 여는 것으로 내 것이 되지 않는다. 영어 꿈을 꾸고 잠꼬대를 할 정도로 다년간 부단한 몰입을 통하여 드디어 내 것이 된다. 영어를 습득하는 과정은 그렇게 한 마디 한 마디씩 내 것으로 만들어 일상생활에서 자유로운 영어 커뮤니케이션이 되도록 하는 것이다. 그런 과정을 통한 영어습득의 완성도에 따라 새로운 표현에 대하여 반복적 연습 과정 없이 즉시 알아듣고, 즉시 습득하여, 즉시 구사할 수 있는 능력의 정도가 달라진다. 그렇지만 영어를 습득했다고 하여 모르는 관용적인 표현까지도 만들어낼 수 있게 되는 것은 아니다. 마치 아이들이 한국어를 습득했다고 하여 모르는 속담이나 사자성어를 만들어낼 수 없는 것과 똑같은 것이다. 결국 회화기량의 향상을 위해서는 중단없는 노력이 요구된다. 개인적 능력 및 학습량과 심화 정도에 따라 차이는 다양하겠지만, 일반적으로 한국인이 BTM 방법을 이용하여 이처럼 영어를 습득하기까지는 하루 1+n  시간의 BTM식 몰입훈련으로 최소한 3-4년은 걸린다. 따라서 영어습득을 목적으로 하는 영어교육 및 학습은 반드시 다년간 부단한 몰입이 유지되도록 해야 한다. 그렇기 때문에 학습자들은 최소한 3-4년 동안 영어에 몰입하고자 하는 확고한 의지와 실천이 요구된다. 영어에 몰입하는 것이 하루 종일 도서관에서 영어공부에 빠져들어야만 한다는 것을 의미하는 것은 아니다. 일상의 생활 속에서 한 쪽 귀로 틈틈이 영어를 듣고 되새기는 과정을 최대한 즐기는 방법으로도 얼마든지 몰입이 가능하다. 이상의 다섯 가지는 최대한 쉽고, 빠르고, 정확하고, 유창한 영어습득을 위한 절대적 조건이다. 또한 영어로 성공하기 위한 유일한 수단의 조건들이다. 한 사람도 예외가 있을 수 없는 조건이다. 한국에서 수능과 토익 및 토플에서 만점을 받은 사람들이 영어를 못하는 것은 위의 다섯 가지 조건 가운데 한 가지라도 충족되지 못하기 때문이다. 사실 수능이나 토익 또는 토플은 위의 다섯 가지 가운데 한 가지도 제대로 충족시킬 수 없다. 귀가 뚫렸고, 문법과 읽기는 능숙하고, 닥치는 대로 암기한 단어와 숙어는 하늘을 찌를지라도, 입에서 한 마디도 제대로 나오지 못하는 이유가 바로 그것이다. 산전수전을 모두 겪은 수 많은 사람들이 영어를 못하는 이유도 똑같은 것이다.

    BTM은 누구나 위의 다섯 가지 조건을 효율적으로 충족시킬 수 있는 교재, 학습도구, 평가시스템 및 교습법 등 모든 여건을 제공한다. 그렇지만 실제로 다섯 가지 조건을 충족시켜야 할 사람은 학습자 자신뿐이다. 성공적인 영어습득에 도전하는 사람이라면 누구든지 위의 5대 조건들을 반드시 충족시켜야만 한다. 우회 방법은 없다. 그래서 성공적인 영어공부가 어려울 수도 있다. 혼자 하거나, 함께 하거나, 유학을 가거나, 한국에서 하거나, 학원에서 하거나, 학교에서 하거나, 원어민이 가르치거나, 한국인 선생님이 가르치거나, 유창한 영어를 습득하고, 영어의 굴레에서 영원히 벗어나기 위한 위의 다섯 가지 필수조건에는 어느 시대에도 변함이 있을 수 없다.
weeklyfocus의 다른기사 보기  
ⓒ 주간포커스(http://www.focuscolor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11000 E. Yale Ave. # 201 Aurora, Co 80014 | Tel 303-751-2567 | Fax 303-751-2564 | 발행처US ANP Media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현주
Copyright 2009 주간포커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eklyfocus@gmail.com